Categories
Review of Books 모든 글

바보는 변했다고 하고 현자는 변하자고 한다

2001년의 끝자락에 이 책을 잡았다. 해가 바뀌는 순간 나와 함께한 것은 바로 이 책이었다. 상징적인 순간에 좋은 책과 함께할 수 있다는 건 꽤 괜찮은 일이다.

변화에 관련된 책은 크게 두 종류로 나누어진다.

Categories
Review of Books 모든 글

펄떡이는 물고기처럼 그후 이야기

시애틀에 위치한 파이크 플레이스 어시장은 참으로 매력이 넘치는 곳이다. 활력이 느껴지고 재미가 끊이지 않는 곳이다. 물고기를 다듬어 파는 일이 고될 만도 한데 어시장 직원들의 얼굴에서는 웃음이 떠나질 않는다. 세상 사람들에게는 고되고 힘겨우며 가치 없는 일처럼 보이는 어시장 일이 그들에게는 세상에서 가장 가치 있고 즐겁게 느껴진다. 열정이 넘친다.

Categories
Business Essentials 모든 글

변화는 여행이 아니다

얼마 전에 존경하는 스승님과 함께 국내 중견기업(이하 ‘병정기업’. 가명임)을 대상으로 변화경영에 대한 워크샵(workshop)을 진행한 적이 있다. 나는 보조적인 역할이었기 때문에 워크샵의 전체적인 모습과 구체적인 모습을 동시에 관찰할 수 있었다. 워크샵은 최고경영진과 중간관리자급을 대상으로 70명 내외의 인원을 두 그룹으로 나눠 각기 다른 날에 진행되었다.

Categories
Business Essentials 모든 글

래리 보시디의 얼라이드시그널 개혁

1990년 대 초반 래리 보시디(Larry Bossidy)가 얼라이드시그널(Allied Signal)의 최고경영자(CEO)로 부임했을 때 얼라이드시그널은 대대적인 변화가 불가피한 상황이었다. 당시 얼라이드시그널은 항공우주 산업, 자동차 산업, 기술용품 분야 등에서 백억 달러가 넘는 수익을 올리는 거대 기업이었다. 하지만 래리 보시디가 부임했을 당시 직원들의 모습은 그의 표현을 빌리자면 ‘실망스러운’ 수준이었다.

Categories
Business Essentials 모든 글

변화에 있어 바람직한 출발 사례

다음은 존 코터(Jhon P. Kotter)와 댄 코헨(Dan S. Cohen)이 지은 기업이 원하는 변화의 기술(The heart of change)에 등장하는 사례이다. 사례의 제목은 ‘화가 난 고객을 찍은 비디오 테이프’다.

Categories
Essay 모든 글

변화의 두 점과 그 사이 : 현재, 과도기 그리고 미래

변화는 떠남이자 만남이다. 떠나는 곳은 현재이고 만남의 대상은 미래이다. 그래서 변화에는 두 점이 존재한다. 하나는 출발점이고 하나는 도착점이다.

출발점은 현재 상태를 의미한다. 그리고 도착점은 미래이고 변화가 향해가는 곳이다. 변화경영에서 말하는 변화는 예외없이 두 점을 갖고 있다. 따라서 현재와 미래를 어떤 모습으로 ‘규정’할 것인지가 매우 중요하다. 변화경영의 요체는 현재와 미래를 규정하고 그 두 점을 연결하는 것이다.

Categories
Review of Books 모든 글

죽음의 수용소에서

“살아가야 할 이유가 있는 사람은 어떤 방식으로든 견딜 수 있다.”

우리는 어떤 책을 좋아할까? 사람들은 자신의 관심과 취향에 따라, 그리고 자신만의 명확한 목적에 의해 책을 선택한다고 생각하고 있다. 하지만 우리는 너무 서둘러 책을 고르고, 읽다가 포기하고 어떤 경우에는 읽은 후에조차 실망하기도 한다. 나도 그렇고 우리 모두 그런 경험이 한번쯤은 있을 것이다. ‘우리는 어떤 책을 좋아할까’의 답은 ‘매스컴에서 팔려고 안달하는 책’이다. 우리는 매스컴에서 소개된 책, 그리고 최신의 서적을 좋아한다. 특히 신문사의 서평에 실린 책들에게 자신의 손길이 머물 게 된다.

Categories
Business Essentials 모든 글

변화에 성공하는 기본 조건 : 변화의 과정과 요소 이해

변화는 두 얼굴을 가지고 있다. 한 면은 괴물의 얼굴이다. 혼란과 불안과 두려움으로 가득 차 있다. 다른 한 면은 천사의 얼굴이다. 새로움이고 희망이고 설레임이다.

변화는 두 곳에서 온다. 한 곳은 외부이고 다른 한 곳은 내부이다. 한 남자가 몸에 이상을 느껴 병원을 찾았다. 검사 결과는 폐암이다. 담배를 끊는데 수십번을 실패했던 그 남자는 바로 담배를 끊었다. 외부로부터의 변화는 위협이고 강압적이다. 폐암에 걸린 남자의 친구는 몇 달 째 금연 중이다. 친구는 자신의 어린 아이를 위해 담배를 끊었다. 담배 냄새를 싫어하는 아이와 아내를 위해 스스로의 의지로 담배를 끊은 것이다. 내부에서 시작하는 변화는 기회이고 자발적이다.

Categories
Business Essentials 모든 글

혁신과 변화관리

변화와 혁신의 관계

우리가 많이 사용하는 ‘혁신'(innovation)과 ‘변화'(change)는 같은 것일까, 다르다면 어떻게 다른 것일까? 간단한 물음같지만 대답은 명쾌하지 않다.

Categories
Review of Books 모든 글

편집광만이 살아 남는다

가장 어려울 때가 가장 중요한 때이다. 그리고 위기가 곧 기회다!

개인이나 조직 모두에게 몇 번의 ‘위기’는 있기 마련이다. 그리고 그런 위기 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해 낸 사람과 기업은 그 만큼 성장하게 된다. 하지만 어떤 경우에는 원인을 알 수 없고 언제 시작됐는지 조차 기억할 수 없는 그런 절망적인 상황을 경험하기도 한다. 그러면 우리는 그 위기가 왜 언제 어떻게 내게 왔는지에 시간과 힘을 소비하곤 한다. 그러나 아무리 분석을 하고 과거를 더듬어봐도 명확한 답을 얻을 수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분석이 안되면 방법이 없고 그러면 우린 거부하거나 분노한다. 그리고 다짐한다, “이제까지 해왔던 방식대로 그냥 열심히 하는거야! 그러면 상황은 좋아질 꺼야!”라고.